홈 > 출산/육아 talk > 출산/육아
출산/육아

Capture.PNG

불량한 직장 상사의 예.jpg

L8XZO410 0 65 0

11f955527d323bd56108785d2a60ac29.jpg 불량한 직장 상사의 예.jpg


 

엔지니어 : (ㅈ같은 대머리 새끼...)




업성취도 평가 우수지역으로 잘 알려진 내정 o 수내학군에 위치한다. 해당 학군은 강남 및 목동에 준하는 명문학군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특목고 진학률이 높은 내정중 o 서현중 o 수내중 및 수내동 학원가 과천 자이 가 인근에 있다. 아울러 사업지 반경 1km 이내 초등학교 6곳이 위치해 도보통학도 수월하다. 분양 관계자는 "통학 및 출퇴근이 용이하며 수변공원 및 녹지시설을 두루 누릴 수 있는 `분당 지웰 푸르지오` 는 삼송 자이더빌리지 실거주가치 및 투자가치를 모두 충족하는 단지로 각광받고 있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상업시설이 들어서 투자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분당 지웰 푸르지오’의 단지 내 상업시 검단 모아미래도 모델하우스 설로 조성되는 ‘분당 지웰 푸르지오’ 상업시설은 풍부한 배후수요를 갖춰 발길이 끊이지 않는 24/7(연중무휴를 의미하는 단어) 상권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분당 지웰 푸르지오’ 상업시설은 단지 반경 2㎞ 내 수지구청역 힐스테이트 에 37만명에 이르는 마르지 않는 수요를 갖추고 있다. 먼저 분당 대표 주택가인 서현동과 수내동, 백현동에 위치한 약 5만 2천여 세대, 13만 8천여명의 고정 수요를 확보한 것이다. 분당 대표 업무지구의 상주 수락산역 동부센트레빌 인구도 수요로 확보할 수 있다. 인근으로 대규모 오피스와 사옥 등 1만 2,800여개 업체가 위치해 있고, 상주 근무 인원만 약 9만 8천여명에 달한다.일반적인 주거, 업무 지역의 기본 수요 이외에도 ‘분당 지웰 화성 우방아이유쉘 메가시티 푸르지오’ 상업시설은 분당천과 중앙공원을 이용하는 유동인구도 수요로 확보할 수 있다.‘분당 지웰 푸르지오’ 상업시설은 주거, 업무, 여가의 3중의 배후 수요를 갖춘 마르지 않는 수요의 상업시설로 주목받 두정역 범양레우스 알파 을 전망이다. 단지 내 상업시설이지만, 수요가 풍부한 덕분에 다양한 업종이 입점할 수 있는 장점도 갖추고 있다.‘분당 지웰 푸르지오’ 상업시설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수내동 1-1번지에 위치해 있다. 단지는 명륜 힐스테이트 2차 지하 3층 ~ 지상 28층으로 ‘분당 지웰 푸르지오’ 상업시설은 지상 1층과 2층에 들어설 예정이다. 총 72실을 분양한다.단지 인근으로 위치한 분당천과 분당중앙공원과 직접 이어지는 출입구를 통해 공원 방문 힐스테이트 소사역 객이 쉽게 상가로 접근할 수 있도록 했고, 자연 환경을 조망할 수 있는 조망 상가로 조성돼 자연과 어우러지는 환경을 갖출 계획이다. ‘한국판 월스트리트’ 여의도가 쇼핑ㆍ문화의 중심지로 거듭날 전망이다. 송파 헬리오시티 금융의 중심지로 꼽히지만 밤이나 주말이면 직장인들이 빠지는 공동화 현상이 심화돼 ‘고스트 타운’으로 불렸던 이 곳에 대형복합시설 ‘파크원(Parc 1)’의 골조공사가 마무리되면서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이안 강동 컴홈스테이 여기에 여의도 MBC 부지 복합개발사업, 뉴타운 입주, 신림선ㆍ신안산선 개통 등도 여의도 상권 변화를 부추기고 있다. 여의도가 서울의 쇼핑ㆍ문화 중심지로 진화할 것이란 전망이 나오면서 영등포 등 여의 청주 동남지구 우미린 에듀포레 도 주변의 핵심 상권을 잡기 위한 유통업계의 경쟁도 치열해지고 있다.1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포스코건설은 여의도에서 가장 높은 69층 높이 318m의 타워1 골조공사를 지난달 30일 마무리했으며 내년 7 용마산 파크힐 월 완공을 앞두고 있다. 파크원은 롯데월드타워와 부산 엘시티에 이어 국내에서 세 번째로 높은 빌딩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69ㆍ53층 초고층 오피스빌딩 2개 동, 30층 호텔특히 파크원에 개점하는 현대백화 힐스테이트 사하역 모델하우스 점 여의도점(가칭)은 서울 시내 최대 규모가 될 예정이다. 지하7층~지상 9층 규모로 영업면적만 8만9100㎡(2만7000평)에 이른다. 이는 수도권 백화점 중 영업면적이 가장 큰 현대백화점 판교점(9만2416㎡) 송도 쌍용 디오션 에 버금가는 규모로, 현재 영업 중인 서울 시내 백화점 중 규모가 가장 크다. 현대백화점은 여의도점을 랜드마크로 키운다는 구상이다. 앞서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은 “파크원에 들어서는 현대백화점을 성남 태평동 힐스테이트 대한민국 최고의 랜드마크로 만들 것”이라며 “현대백화점그룹의 위상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플래그십 스토어로 개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정 회장은 직접 여의도점의 개발 콘셉트와 방향을 잡 부산 오션 파라곤 는 등 이번 사업을 진두지휘한 것으로 알려졌다.여의도점의 콘셉트는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는 공간’이다. 해외 유명 쇼핑몰처럼 ‘보이드(건물 내 오픈된 공간)’와 자연 채광 등을 활용해 백화 건대 빌리브 점 내부를 설계한다는 계획이다. 또 지난해 아마존 자회사인 아마존웹서비스(AWS)와 협약을 맺은 만큼, 여의도점에 다양한 기술을 시범적으로 도입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서울국제금융센터(IFC)와 파 남양주 더샵 퍼스트시티 모델하우스 크원, 주상복합이 들어서는 옛 여의도 MBC 부지를 잇는 대규모 ‘지하벨트’ 공사도 진행 중이다. 지하보도에는 보행로뿐만 아니라 지하상가 19개, 소규모 지하광장, 부대시설 등이 들어간다. 여의도 증권가를 탑동 힐데스하임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