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톡톡수다 > 유머,Hot Issue!
유머,Hot Issue!

Capture.PNG

로버트 패틴슨, 차기 ‘배트맨’ 낙점…역대 최연소

도도히짱 0 10 0

  201906010825673185_1_20190601082610642.jpg?type=w540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트와일라잇’ 시리즈의 로버트 패틴슨이 크리스찬 베일, 벤 애플렉에 이어 새로운 배트맨에 발탁됐다고 5월 31일 (현지시간) 워너브러더스가 발표했다.

지난달 14일 버라이어티는 로버트 패틴슨이 최상의 선택이고 조만간 계약이 체결될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올해 32살의 로버트 패틴슨은 역대 배트맨 배우 가운데 가장 어린 나이에 캐스팅됐다.

새로운 ‘배트맨’은 올 여름 프리 프로덕션을 시작할 예정이다. 새로운 ‘배트맨’은 2021년 6월 25일 개봉한다.

‘혹성탈출’ 시리즈의 맷 리브스 감독은 2017년부터 새로운 ‘배트맨’ 시리즈를 구상해왔다.

한편, 로버트 패틴슨은 내년 7월 17일 개봉하는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신작에도 출연한다.

[사진 = 코믹북닷컴]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117&aid=0003224432



201906010918192410_1_20190601091921013.jpg?type=w540

[뉴스엔 이민지 기자]

로버트 패틴슨이 차기 '배트맨'으로 낙점됐다.

5월 31일(현지시간) 버라이어티지 등 외신에 따르면 워너 브라더스는 배우 로버트 패틴슨을 새로운 배트맨으로 낙점,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워너브라더스는 오는 2021년 6월 '더 배트맨' 개봉을 목표로 제작을 진행 중이다. 맷 리브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로버트 패틴슨은 발 킬머, 조지 클루니, 마이클 키튼, 크리스찬 베일, 벤 애플렉 등에 이어 배트맨을 연기하게 됐다. 특히 그는 최연소 배트맨에 등극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로버트 패틴슨은 영화 '해리포터', '트와일라잇' 시리즈로 전세계적인 사랑을 받았다.


https://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609&aid=0000117277


결국에는 패틴슨으로 가네요 ,,

0 Comments